BJ 열혈강호 > BJ 이야기 > BJ 이야기
처음으로 / 로그인 / 회원가입 / 아이디/비밀번호 찾기
BJ 이야기
프로필 (봉용)

최근 방문자

1506
1331
1591
1699
1791
2113
25 26 27 28 29 30
광고문의
@gmail.com
   
현재위치 : 홈 > BJ 이야기 > BJ 이야기

[페북 담에 마음 놓기] 255 - 글을 쓴다는 것

페이지 정보

작성일2012-04-11 00:18 조회8,347회 댓글0건

본문

 
글을 쓴다는 건 공기를 마시는 것처럼 나에겐 자연스런 일이다.
차이점이라면 공기는 늘 허파꽈리를 채우는 진실함을 견지하지만
글은 때론 그렇지 않을 수도 있다는 것 정도다.
사실과 경험과 허구와 상상력이 절묘하게 조합되며 다분히 상황에 맞춰지는
의도적인 과장과 적확한 왜곡이 가미되는 까닭이다.
자간과 행간에 흩뿌려 놓은 진의나 복선 나부랭이를 보물찾기 하듯
늘 살피는 수고는 어찌 보면 사치스럽다.
사이버 공간에 대충 걸어 놓은 글을
현실 세계에 정갈하게 다시 끄집어내기란 역시 계면쩍다.
그저 평범한 마흔 다섯 살 소시민의 일상다반사를 공감해 줄 사이버 세상의
또 다른 자아에게 전하는 메시지이며,
어쩌면 우주에 발진시키는 기약 없을 주파수일지도 모르겠다.
글을 쓴다는 행위는 그래서 외롭다.
 
 
120410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
목록

Total 601건 1 페이지
게시물 검색
Copyright 2001~2017 BJ 열혈강호. All rights reserved. Designed by 해피정닷컴
오늘 2,113 어제 1,791 최대 3,446 전체 2,253,140
전체 회원수: 3,521명  /  현재접속자: 67명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