BJ 열혈강호 > BJ 이야기 > BJ 이야기
처음으로 / 로그인 / 회원가입 / 아이디/비밀번호 찾기
BJ 이야기
프로필 (봉용)

최근 방문자

1569
1675
1551
1410
1813
1609
25 26 27 28 29 30
광고문의
@gmail.com
   
현재위치 : 홈 > BJ 이야기 > BJ 이야기

[페북 담에 마음 놓기] 244 - 자궁

페이지 정보

작성일2012-04-08 19:00 조회7,541회 댓글0건

본문

 
일주일 중 유일하게 휴대폰 알람을 해지해놓고 눈을 감을 수 있는 오늘,
토요일이다.
늘어지게 잠을 자고 싶지만,
얇은 버티칼 블라인드는 직사광선만 겨우 막을 뿐,
그 밝은빛을 어쩌진 못하기에 늦잠자기 작전은 늘 실패다.
만일 새 집으로 이사를 간다면
그땐 정말 실오라기 빛도 침투하지 못하는 커텐을 치고
암흑을 부둥켜 안고 지겨울때까지 늦잠을 자고야 말리라.
나의 궁전이었던 엄마의 자궁이 그립다.
영원히 돌아갈 수 없기에 영원토록 그리운 유일한 안식처다.
 
 
120407
 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
목록

Total 601건 1 페이지
게시물 검색
Copyright 2001~2017 BJ 열혈강호. All rights reserved. Designed by 해피정닷컴
오늘 1,609 어제 1,813 최대 4,294 전체 2,363,604
전체 회원수: 3,550명  /  현재접속자: 52명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